본문 바로가기
PR

SK하이닉스, 남자 핸드볼 실업 구단 창단 2016.02.01
- SK하이닉스를 성원해준 국민들에게 스포츠를 통한 사회적 역할로 보답
- 모범적 구단 운영으로 저변확대 및 국제경쟁력 강화 등 핸드볼 발전에 기여
- SK하이닉스 고유의 ‘성공 DNA’ 이식해 남자핸드볼 영광 재현에 일조 기대
- 감독 및 코치 2일, 선수 4일부터 접수개시 등 공개 선발 진행
SK하이닉스(www.skhynix.com, 대표이사: 박성욱)가 남자 핸드볼 실업 구단을 창단한다고 1일(月) 밝혔다.
 
우리나라 남자 핸드볼은 1988년 올림픽 은메달, 2014년 아시안게임 은메달 등 눈부신 성과로 국위를 선양하고 있는 대한민국 대표 효자 스포츠 종목이다. 이처럼 세계 강호들과 당당히 어깨를 나란히 해온 한국 남자 핸드볼은 최근 아시아 각국의 추격과 세계 핸드볼의 발전 속에 국제무대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다. 특히, 지난해 말에는 한 실업구단이 해체를 선언했다.
 
SK하이닉스는 실업구단 창단을 통해 침체에 빠진 남자 핸드볼이 국민에게 기쁨과 감동을 줄 수 있는 스포츠로 다시 한번 자리매김하고 과거의 영광을 재현할 수 있도록 저변확대와 인프라 개선 등에 힘을 보탠다는 계획이다.
 
이번 SK하이닉스의 창단 배경에는 지난 2007년 2월부터 대한핸드볼협회와 후원계약을 맺은 이후 2009년부터 공식적으로 대한핸드볼협회 회장사를 맡고 있는 SK그룹이 남자 핸드볼의 침체 극복을 고민하는 과정 중에, 과거 어려운 시기에 성원해 준 국민들의 응원에 보답하기 위해 다각적인 방안을 모색해 오던 SK하이닉스의 행보가 서로 부합한 측면이 있다.
 
특히 SK하이닉스는 핸드볼이 유럽에서 3대 인기 스포츠로 굳건히 자리잡은 것을 비롯해 아프리카와 중동 등 세계 190여개국이 즐기는 글로벌 스포츠인 만큼, 전세계 IT업체를 대상으로 활약하고 있는 SK하이닉스와 우리나라 핸드볼의 위상을 함께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SK그룹 편입이전 하이닉스는 반도체 업계의 치킨게임 등으로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임직원의 투혼 및 열정과 국민적 성원으로 반도체코리아의 위상을 높여왔다. 그런 의미에서 체격과 파워 등 객관적인 열세에도 불구하고 세계무대에서 고군분투하며 국민들에게 감동을 선사하는 한국 핸드볼은 SK하이닉스의 역사와 닮아 있다.
 
SK하이닉스는 SK그룹 편입 이후 적기 투자를 바탕으로 사상최대 경영실적을 연이어 기록했듯이, 이번 실업 구단 창단을 통해 최적의 투자는 물론 하이닉스가 가지고 있는 고유한 ‘성공 DNA’를 우리나라 남자 핸드볼에 이식해 제2의 전성기를 만들고 새로운 핸드볼코리아 역사를 써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울러 핸드볼이 국내에서 인기 스포츠로 자리매김하는 것은 물론, 스포츠를 통한 사회적 역할을 다하기 위해 임직원, 지역사회, 팬과 연계한 다양한 스포테인먼트 요소를 적극 도입해 성공적인 실업 구단 운영 모델을 만들어간다는 복안이다.
 
핸드볼계 또한 이번 SK하이닉스의 창단이 남자핸드볼 실업리그의 강화뿐만 아니라 초중고, 대학, 실업으로 이어지는 핸드볼 생태계의 선순환 등 핸드볼계 전반의 경쟁력 강화에도 일조해 자연스럽게 한국 핸드볼의 국제 경쟁력 강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환영의 입장을 표했다.
 
SK하이닉스 관계자는 “스포츠를 통해 치열한 반도체 경영환경에서 업무에 매진하고 있는 임직원들의 결속을 다지는 한편, 국내 핸드볼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모범적으로 구단을 운영해 대한민국 핸드볼이 세계무대에서 국위를 선양하는 스포츠 종목이 될 수 있게끔 성공 스토리를 만들어가겠다”고 창단 포부를 밝혔다.
 
SK하이닉스는 코칭스텝 포함 20여명 규모의 선수단을 꾸려 3월초 시작되는 ‘SK핸드볼코리아리그’ 남자실업리그 1라운드에 참여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코칭스텝과 선수선발, 구단명, 연고지 선정 등 창단준비를 진행해 2월말 창단식을 갖는다는 방침이다.
 
특히 모범적인 구단 창단을 위해 코칭스텝과 선수 선발을 공개적으로 진행하는 등 선수단 구성부터 투명하고 공정한 시스템을 도입하겠다는 원칙을 분명히 했다. 특히 시스템에 의한 평가 및 보상체계를 도입하는 등 공정하고 객관적인 기준을 가지고 구단 운영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한편, 2일(火)부터 10일(水)까지 선수단 선발을 위한 원서접수를 SK하이닉스 채용사이트를 통해 진행한다. 감독 및 코치진은 2일(火)부터 지원 가능하고, 선수는 4일(木)부터 접수를 시작한다. 선발기준, 방식, 일정, 문의처 등 자세한 내용은 채용사이트에 소개할 계획이다. <끝>
 

<공개선발 진행>
  선발관련 문의 : 031-8093-4172 (SK하이닉스 남자핸드볼 창단 사무국)